news

「법인세법 시행령」 개정안 입법예고

2019-05-30
news

기획재정부는 개인의 조기 신용회복 지원을 위하여 신용회복위원회가 추진하는 개인 워크아웃에 대해 세법상 애로가 없도록 「법인세법 시행령」개정안을 마련하여 5 3일부터 입법예고 하였습니다. 이번 시행령 개정안은 입법예고(’19.5.3.∼’19.6.12, 40) 후 차관, 국무회의를 거쳐 ’19 6월 중 개정을 완료할 수 있도록 추진할 계획입니다.

1. 개인채무자 신용회복지원을 위한 미상각채권 원금감면 등 대손금 인정(법인령 §192①)

현 행

건 의 안

□ 손금산입이 가능한 대손금

ㅇ「상법」에 따른 소멸시효가 완성된 외

상매출금 및 미수금

ㅇ「어음법」에 따른 소멸시효가 완성된

어음

ㅇ「채무자 회생 및 파산에 관한 법률」에

따른 회생계획인가의 결정 또는 법원의

면책결정에 따라 회수불능으로 확정된

채권

ㅇ 금융기관의 채권 중 금감원장으로부터

대손금으로 승인받은 것 등

< 추 가 >

□ 대손금 범위 확대

(좌 동)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ㅇ「서민의 금융생활 지원에 관한 법

률」제75조에 따른 신용회복지원협약

에 따라 채무자가 채무조정을 받아 면

책으로 확정된 채권

<개정이유> 신용회복위원회를 통한 개인 워크아웃 실효성 제고

<시행시기> 영 시행 이후 면책으로 확정된 채권부터 적용